AI All

MS-중기부,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돕는 ‘마중’ 프로그램 런칭(~9/17)

2020-08-20 1 min read

MS-중기부,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돕는 ‘마중’ 프로그램 런칭(~9/17)

Reading Time: 1 minute

중소벤처기업부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해 추진하는 ‘마중(MS 협업)’ 프로그램에 참여할 기업을 오는 9월 17일까지 모집한다.

​중기부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기업과 함께 스타트업을 보육하는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을 추진해 오고 있다. 작년에는 구글과 함께 ‘창구’ 프로그램을 처음 시작했다. 올해는 구글과 함께 하는 ‘창구’ 프로그램(4월)은 참여 스타트업을 60개에서 80개로 확대했고, 5월에는 엔비디아(N&UP), 7월에는 아마존웹서비스(정글)가 협업기업으로 참여 중이다.

​이번에 마이크로소프트가 새롭게 참여하기로 해 중기부의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글로벌 기업은 총 4개로 확대됐다.

‘마중’ 프로그램을 통해 창업 3년 이상 7년 이내 도약기 창업기업 30개사를 선발 예정이다. 선정된 스타트업에 대해서는 중기부가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 인프라를 활용한 스타트업 보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를 활용해 스타트업을 교육하고 성장전략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한, 스타트업과 미국 현지 벤처캐피탈(VC)을 연결해 투자유치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마이크로소프트 국내외 유통망이 연결돼 있는 공동 판촉 프로그램(IP Co-sell)에 참여시켜 글로벌 시장 진입의 가능성을 높여 줄 계획이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해외진출(Go global)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