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온라인 명품 ‘머스트잇’, 누적 거래액 1조원 돌파.. 작년에만 3천5백억원 달성

2022-01-05 2 min read

온라인 명품 ‘머스트잇’, 누적 거래액 1조원 돌파.. 작년에만 3천5백억원 달성

Reading Time: 2 minutes

온라인 명품 커머스 머스트잇은 지난해 거래액 3천 5백억원을 달성하고 12월 31일 기준 누적 거래액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머스트잇은 온라인 명품 업계에 일찌감치 뛰어들어 10여년간 흑자를 유지하며 쌓아온 경영 노하우를 통해 독보적인 성과를 달성했다고 자평했다. 지난해 후발주자들의 적극적인 시장 공략과 마케팅 경쟁이 심화되는 상황에서도 내실 있는 성장을 추구하며 전년 동기 대비 거래액이 60% 증가하는 실적을 기록했다. 

또한 머스트잇은 고객들의 체험 요소 확대를 위해 오프라인 매장을 선보이며 선도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머스트잇은 지난해 자체 보유 이익잉여금을 활용하여 압구정에 위치한 300억대 건물과 부지를 직접 매입하고 사옥을 이전했으며, 1층에는 오프라인 쇼룸을 오픈했다. 온라인에서 판매되는 명품을 직접 보고 구매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에 오픈 이후 현재까지 많은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머스트잇은 양질의 사용자 경험을 위해 기술적 측면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도 집중했다. 마이크로서비스아키텍처(MSA), 쿠버네티스(Kubernetes), CMS(Content Management System) 등과 같은 기술을 도입해 효율적인 시스템 운영을 위한 기반을 구축했으며, 지난 10월에는 업계 최초로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 획득에 성공하며 정보 보안 역량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데 앞장섰다.

머스트잇은 이번 성과에 힘입어 물류 시스템을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다. 고객에게는 항온·항습 센터 등을 통해 최고의 상품을 최적의 컨디션에 제공하며, 입점 셀러들에게는 WMS(물류창고관리시스템) 기능을 도입해 최적화된 물류 시스템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기술 발전 및 인재 확보를 위한 투자에 적극 나서 명품 플랫폼의 본질적인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머스트잇 조용민 대표는 “창립 이후 현재까지 고객들이 진정성을 느낄 수 있는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이 같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단기적인 성과를 위해 시장 경쟁에 뛰어들기보다 머스트잇만의 로드맵에 따라 탄탄한 성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머스트잇은 작년에 카카오인베스트먼트 등에서 130억원을 투자받으며, 네이버가 투자한 발란 등과 온라인 명품 커머스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모바일인덱스가 작년 12월에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사용자 수에 있어 트렌비와 발란이 양강을 형성하고 있고, 머스트잇이 맹추격 중이다. 

[명품 커머스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